상단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Home / 간호연구논문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인쇄
<논문>간호사 인간관계 갈등 경험 5개 범주 도출
간호사 위한 갈등조절 프로그램 필요
[편집국] 김정미기자   jmkim@koreanurse.or.kr     기사입력 2012-12-04 오후 01:57:04

간호사들은 엄격한 위계질서와 경직된 간호조직문화 속에서 인간관계 갈등을 겪는 것으로 나타났다. 간호사들은 멘토를 찾아 의사소통법을 배우고 지지받으며 자아를 발견해 나갔다.
 
이는 김정화 강북삼성병원 진료협력센터 간호사의 간호학 석사학위논문(한양대) `임상간호사의 인간관계 갈등 경험'에서 제시됐다. 서울시 일개 종합병원에서 7년 이상 근무한 간호사들을 대상으로 심층면접을 실시했다. 간호사의 인간관계 갈등 경험을 5개 범주로 도출했다.
 
○… 의사, 환자, 간호사 사이에서 업무를 수행하면서 갈등을 겪었고 트라이앵글 속에 갇혔다는 느낌을 받았다. 과중한 업무로 감정소진을 겪었으며, 직업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을 갖기도 했다.(간호사, 의사, 환자의 트라이앵글 속에 갇힘)
 
○… 엄격한 위계질서에 주눅 들었고 스트레스를 받았다. 경력간호사들은 후배들에게 성숙한 의사결정을 요구하면서도 자신은 성숙하지 못한 모습과 언행을 보였다. 후배간호사는 선배 앞에서는 순종했지만 뒤에서는 무시하는 이중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경직된 간호조직문화)
 
○… 경력에 대한 보상을 받지 못할 때 갈등을 겪었다. 전문가로서의 자존감이 저하되고 목표 의식이 상실되기도 했다. 표준화된 경력시스템을 개발하고 간호전문성을 확립해야 한다고 생각했다.(간호전문직의 한계)
 
○… 친절한 간호사가 돼야 한다는 중압감을 느끼고 감정노동에 시달렸다. 환자의 요구와 의견을 무조건 수용해야 했으며, 불친절한 간호사로 인식되는 것을 두려워했다.(무조건적인 희생의 강요)
 
○… 인간관계 갈등을 겪으며 성숙해지는 경험을 했다. 자신을 소중히 여겨야 타인도 이해할 수 있다는 것을 깨달았고 갈등을 조절하는 힘을 얻게 됐다. 멘토를 만나 의사소통법을 배우고 지지를 받았다.(치료적 자아의 발견)
 
김정화 간호사는 “간호사들이 대인관계에서 상처받지 않고 간호전문직에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감정노동을 해소하는 체계화된 갈등조절 프로그램이 개발돼야 한다”면서 “간호대학생 시절부터 교육과 실습을 통해 효과적으로 의사소통하는 훈련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 아주대 대학원 간호학과
  • 박문각 신희원
  • 스마트널스
간호사신문
대한간호협회 서울시 중구 동호로 314 우)04615TEL : (02)2260-2571
등록번호 : 서울아00844등록일자 : 2009년 4월 22일발행일자 : 2000년 10월 4일발행·편집인 : 탁영란  청소년보호책임자 : 탁영란
Copyright(c) 2016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koreanursing.or.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