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Home / 간호협회 활동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인쇄
코로나19 병상 간호인력 배치기준 마련 회의 열려
9월 2일 노정 합의 후속조치 위한 첫 회의
[편집국] 정규숙 편집국장   kschung@koreanurse.or.kr     기사입력 2021-09-09 오전 10:00:24

보건복지부는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간호인력에 대한 배치기준 마련을 위해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이하 보건의료노조), 대한간호협회와 9월 8일 오후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지난 9월 2일 노정 합의사항에 따라 코로나19 중증도별 간호사 배치기준을 마련하기 위해 열렸다.

이 자리에서는 보건의료노조와 간호계가 제시한 인력기준에 대해 논의했다.

양측은 코로나19 병동에 근무하는 간호사가 간호업무에만 전념하도록 물품운반, 폐기물관리, 청소 및 소독 등을 전담하는 병동지원인력의 추가 배치 필요성에 대해 동의했다. 이러한 현장 상황을 고려해 앞으로 병원계 등과 추가적인 논의를 통해 기준을 마련하기로 했다.

또한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필요한 간호인력 기준 마련과 함께 인력수급 등을 고려한 적용 가능성도 감안해야 한다는 데 공감했다.

이창준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관은 “노정 합의결과에 따라 신속히 기준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울산대 임상전문간호학전공
  • 한림대 간호대학원
  • 가톨릭대 임상간호대학원
  • 삼육대
  • 엘스비어 2
  • 래어달
  • 듀스펙 간호교육연수원
  • 케이지에듀원
  • 박문각 신희원
  • 해커스
간호사신문
대한간호협회 서울시 중구 동호로 314 우)04615TEL : (02)2260-2571
등록번호 : 서울아00844등록일자 : 2009년 4월 22일발행일자 : 2000년 10월 4일발행·편집인 : 신경림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경림
Copyright(c) 2016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koreanurse.or.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