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Home / 코로나19 기사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인쇄
계명대 동산의료원 ‘코로나19 백서’ 발간
계명대 동산병원‧대구동산병원 코로나19 대응과정‧경험 상세히 담아
[편집국] 엄용주 기자    yjeom@koreanurse.or.kr     기사입력 2021-04-08 오전 11:53:10

계명대 동산의료원(의료원장 이세엽)이 코로나19 전담병원 운영 및 감염관리 활동을 상세하게 담은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 코로나19 백서’를 발간했다.

지난해 대구에 확진자 수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계명대 동산의료원 산하 2개 병원은 일상 업무를 접거나 대폭 줄이고 지역 내 코로나 확산 방지와 확진자 치료에 집중했다.

특히 대구동산병원은 2월 21일 국가지정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됨에 따라 하루 만에 병원을 통째로 비우고, 숙련된 의료인력을 즉각 투입했다. 모든 자원과 전문지식을 집중해 표준화된 매뉴얼로 치료의 일관성을 유지해 왔다. 465병상에 일일 최대 395명의 환자가 입원하는 대혼란 속에서 고군분투한 결과, 8월 4일 감염병 전담병원에서 해제됐다.

이번에 발간된 백서에는 코로나19가 국내에 유입되던 지난해 1월부터 전담병원이 해제된 8월 4일까지의 순간들이 기록됐다.

백서는 본책과 자료집 두 권으로 800쪽 분량에 달한다. 1권 본책은 △코로나19 개요 △대응 시작 △대응 결과 △성과 및 평가 △향후 과제 등 총 5개의 목차로 정리됐다. 계명대 동산병원과 대구동산병원을 각각 구분해 긴박했던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양병원의 노력과 대응을 잘 살펴볼 수 있도록 편집했다.

특히 시간대별 기록을 담는 일반적인 백서와 달리 상황에 따라 각 부서가 담당했던 주요 업무를 매뉴얼 형식으로 정리했으며, 도표·그래프·배치도 등 여러 인포그래픽을 통해 독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2권 자료집에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등이 쓴 체험담과 현장 사진들, 언론보도, 국민들의 격려와 응원편지 등이 실려 있다.

이세엽 동산의료원장은 “힘든 시기에 전국에서 달려와 준 자원봉사자들과 밤낮없이 환자 곁을 지켰던 의료진들의 숭고한 희생 덕분에 귀한 백서가 발간될 수 있었다”며 “수개월간 책 발간에 힘써준 백서 발간위원회의 노고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백서에 담긴 우리의 경험과 노하우가 새롭게 닥쳐올 수 있는 감염병 팬데믹의 초기대응과 위기극복에 하나의 길라잡이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은 지난해 8월 28일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재지정 돼 지금까지 일반진료와 확진자 치료를 이어오고 있다. 계명대 동산병원도 코로나19 감염예방과 중증환자 치료를 위해 전 교직원이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있다.

 

  • 국민건강보험공단
  • 엘스비어 2
  • 래어달
  • 듀스펙 간호교육연수원
  • 박문각 신희원
  • 케이지에듀원
  • 해커스
  • 신화유니폼
  • 나베
간호사신문
대한간호협회 서울시 중구 동호로 314 우)04615TEL : (02)2260-2571
등록번호 : 서울아00844등록일자 : 2009년 4월 22일발행일자 : 2000년 10월 4일발행·편집인 : 신경림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경림
Copyright(c) 2016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koreanurse.or.kr for more information